CHANEL NEWS

앙젤과 함께하는
투어

싱어송라이터이자 뮤지션으로 활동 중인 샤넬 앰배서더, 앙젤의 정규 2집 '「노낭트-생크(Nonante-Cinq)」 투어'에 샤넬이 함께했습니다.

앙젤의 무대 의상은 모두 버지니 비아르와 협업하며 디자인했으며, 그중 일부는 샤넬 1995 봄-여름 레디-투-웨어 컬렉션에서 영감을 받았습니다. 오직 앙젤만을 위해 디자인한 10여 벌의 의상은 샤넬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에서 함께 진행한 피팅 과정에서 더욱 정교하게 체형에 맞춰졌습니다. 

깡봉가에 위치한 아틀리에의 중심에서 다양한 컬러와 소재, 그리고 트위드와 시퀸 소재를 조합하여 만들어진 무대 의상은 빛을 반사시키고 무대에 오른 앙젤의 움직임을 극대화합니다. 

감독 겸 작가 로익 프리정(Loïc Prigent)이 모든 과정을 촬영했으며, 에너지 넘치는 앙젤의 투어에 보다 깊은 관점을 제공합니다.

마르베야에서 보내는
샤넬 서머 투어

샤넬 서머 투어 — 프랑스 생 트로페에 이어 다음 목적지는 남부 스페인의 휴양지, 마르벨라입니다.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 프로듀서 캐롤라인 드 매그레가 뮤지션 듀오 이베이와 함께하며 돌아온 여름과 음악을 기념하는 밤을 보냈습니다.

생 트로페에서 보내는
샤넬 서머 투어

샤넬 서머 투어 —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 싱어송라이터 뮤지션 앙젤과 프로듀서 캐롤라인 드 매그레가 돌아온 여름과 음악을 기념하며 준비한 저녁 만찬을 즐기기 위해 프랑스 생 트로페에 도착했습니다.

다음 투어: 스페인 마르베야

Media 1
Media 9

00/9

chn-carrousel-campaign-acte-1-fw-22-23-title

샤넬 2022/23 가을-겨울
프리 컬렉션 캠페인

버지니 비아르는 샤넬 2022/23 가을-겨울 프리 컬렉션 캠페인의 영감이자 상징으로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 샬롯 카시라기를 선택했습니다. 예술가, 사진작가인 스미스(SMITH)는 샬롯에 대한 애정을 담아 이번 시리즈를 만들었습니다.

컬렉션은 지금 샤넬 부티크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샤넬 2022/23 가을-겨울 프리 컬렉션
캠페인 영상

샤넬 2022/23 가을-겨울 프리 컬렉션에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 샬롯 카시라기가 함께 했습니다. 친숙한 풍경을 배경 삼아 등장한 카시라기는 편안한 무드의 데일리 의상을 작용하고 등장하여 색다른 해석과 재창조의 가능성을 열었습니다.

영상 연출: 스미스(SMITH)

컬렉션은 지금 샤넬 부티크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chn-christian-berard-exhibition-title
chn-christian-berard-exhibition-title

샤넬이 후원하는 '크리스티앙 베라르, 범상치 않은 아이' 전시회,
모나코 국립 박물관(NOUVEAU MUSÉE NATIONAL DE MONACO)에서 열리다

오늘 7월 9일부터 10월 16일까지, 샤넬의 후원으로 모나코 국립 박물관(NOUVEAU MUSÉE NATIONAL DE MONACO)에서 진행되는 '크리스티앙 베라르, 범상치 않은 아이' 전시회가 열릴 예정입니다.

1932년도 발레뤼스에 참여한 모나코 몬테카를로의 첫 프로젝트, 그리고 여름동안 작업실로 사용한 프랑스 타마리스까지. 프랑스 남동부 지방 예르의 빌라 노아이유(Villa Noailles)를 통해서 공개된 300점 이상의 그림과 사진, 그리고 실내 장식들이 가브리엘 샤넬을 포함한 위대한 예술가와 디자이너와의 만남과 협력의 삶을 되돌아보게 합니다.

샤넬 하우스는 극장 및 영화 장식가, 의상 디자이너, 패션 디자이너, 화가이자 인테리어 디자이너인 크리스티앙 베라르(Christian Bérard)의 현대성을 기념하는 문화 행사를 지원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신부
샤넬 2022/23 오뜨 꾸뛰르 쇼​

화이트 쉬폰 뷔스티에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신부는 샤넬 오뜨 꾸뛰르의 가벼운 무게감을 표현합니다. 발목 길이의 주름진 스커트와 수놓아진 꽃, 그리고 프린지 장식이 들어간 크림색의 크레이프 숄로 룩을 마무리했습니다.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와 친구들이 함께한
2022/23 가을-겨울 오뜨 꾸뛰르 쇼

에띠에 드 파리 승마장(Étrier de Paris equestrian centre)의 첫 번째 줄에 앉아 쇼를 감상한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와 친구들. 캐롤라인 드 매그레, 키이라 나이틀리, 아나 무글라리스, 매기 질렌할, 마리옹 꼬띠아르, 카리자 투레, 아나마리아 바토로메이, 그리고 세바스티앙 텔리에가 각자의 소감을 전합니다.

구름 아래 비치는 패턴
샤넬 2022/23 오뜨 꾸뛰르 쇼​

부유하는 듯한 화이트 튤 소재로 층층이 둘러싸인 이브닝 드레스. 규칙적인 패턴으로 수놓아진 뷔스티에 탑으로 장식된 긴 스커트와 깃털을 떠올리게 하는 손수 색을 입힌 짧은 기장의 케이프로 룩을 마무리하였습니다.

관능적인 실버
샤넬 2022/23 가을-겨울 오뜨 꾸뛰르 쇼

오뜨 꾸뛰르 컬렉션의 장인 정신을 표현한 작품. 목깃 없는 은빛 재킷과 그에 어울리는 펜슬 스커트는 다양한 크기와 질감의 금속의 시퀸을 전체적으로 수놓아, 은은한 빛으로 반짝이는 면 위로 반복적인 기하학 무늬가 완성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