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EL NEWS

오뜨 꾸뛰르의 디테일

칼 라거펠트의 창조성에 헌사하는 샤넬 오뜨 꾸뛰르와 공방(Métiers d’art) 아틀리에에서 탄생한 정교한 테크닉과 룩 디테일.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쇼의 감상

파리에서 열린 오뜨 꾸뛰르 쇼에 초대된 게스트들은 2019 봄/여름 실루엣을 감상했다.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00/5
look_59_spring-summer2019hautecouture

룩 59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수 천 개의 꽃잎으로 덮인 이 오뜨 꾸뛰르 의상은 페플럼 레이스 탑과 주름 장식 키유(quille)를 댄 롱 스커트로 구성되었다. 정교한 장식의 얇은 스트랩이 가늘고 길게 핏 되는 보디스와 치마 단 끝의 볼륨감 있는 주름 장식이 대비를 이룬다. 튤에 장식된 자수는 콧 바늘을 이용한 크로셰 기법, 혹은 코르넬리(Cornely) 재봉 기계를 사용한 스티치로 표현되었다. 자세히 살펴보면, 반짝이는 파이에트(paillette) 사이 사이로 로즈 우드, 매트한 바이올렛 그리고 오팔라인 그린 색상의 꽃 장식들의 그라데이션이 돋보인다.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쇼

파리 그랑 팔레(Grand Palais)에서 선보인 칼 라거펠트의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컬렉션 룩.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00/4
bride_dress_spring-summer2019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브라이드 드레스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쇼의 마지막에 모델 비토리아 체레티(Vittoria Ceretti)가 반짝이는 실버 비즈, 스톤, 구슬 등으로 정교하게 장식된 등이 깊게 파인 흔치 않은 원피스 수영복을 브라이드 드레스로 입고 등장했다. 드레스와 한 세트인 수영모에 장식된 메종 르사쥬(Maison Lesage)에서 제작한 크리스탈은 보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컬러가 돋보이며 긴 베일과 함께 룩을 연출하였다.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00/18
guests_at_the_hautecoutureshow

오뜨 꾸뛰르 쇼의
게스트들

크리스틴 스튜어트(Kristen Stewart), 엘라 퍼넬(Ella Purnell), 퍼렐 윌리엄스(Pharrell Williams), 캐롤라인 드 매그레(Caroline de Maigret) 그리고 마린 백트(Marine Vacth)는 파리 그랑 팔레(Grand Palais)에서 열린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컬렉션을 감상했다.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00/5
chn-look-37-haute-couture-spring-summer-2019-alias0

룩 37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파리 깡봉 가 31번지(31 rue Cambon)에 위치한 오뜨 꾸뛰르 아틀리에의 노하우는 핸드페인팅으로 화려한 컬러의 깃털로 수놓아진 플로럴 부케 장식들을 흩날리는 듯 연출한 화이트 오간자 드레스로 집약된다. 허리에 절개 라인이 들어간 실루엣은 수십 미터에 이르는 패브릭으로 제작된 튤 언더스커트로 강조한 풍성한 볼륨의 우아한 코롤라(corolla) 스커트로 이어진다.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00/4
behind-the-scenesofthehautecoutureshow

오뜨 꾸뛰르 쇼의
비하인드 신

2019 봄/여름 오뜨 꾸뛰르 쇼 오프 스테이지에서 모델 타미 윌리엄스(Tami Williams), 서현(Seo Hyun), 그레이스 엘리자베스(Grace Elizabeth) 그리고 버짓 코스(Birgit Kos)의 모습.

#CHANELHauteCouture
#VillaCHANEL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