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EL NEWS

00/4
in-the-lesage-and-goossens-ateliers-with-vanessa-schindler

르사주 및 구센 공방과 함께한
바네사 쉰들러(VANESSA SCHINDLER)

제 33회 이에르 페스티벌(Hyères Festival)의 파트너인 샤넬은 젊은 창작자들을 지원한다. 샤넬 하우스는 2017년 그랑프리 우승자인 바네사 쉰들러(Vanessa Schindler)에게 샤넬 공방에서 액세서리와 자수 장식 디자인을 제작할 기회를 주었다.

바네사는 이 프로젝트에서 자수 공방 르사주(Lesage)와 금세공 공방 구센(Goossens)과 협업했다. 이 파트너십은 장인 정신과 패션 디자인이 얼마나 밀접한 관계를 갖는지 보여준다. "필수불가결한 공방의 기술과 공예에 대한 애착을 담은 제 작품을 통해 훌륭한 두 하우스의 정신이 드러나길 바랐습니다."

핸드백 이야기:
노하우

샤넬 핸드백을 제작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기술이 필요하다. 공방에서는 유니크한 가죽 디자인이 개발 및 탄생된다. 장인의 숙련된 손을 거쳐 전통적인 수공예 방식이 최첨단 기술과 결합한다. 가방의 스킨은 신중하게 계획된 일련의 제조 단계를 거치기 전, 도장을 사용하거나 사전에 설정된 선을 따라 디지털 기계로 컷팅된다. 이 과정은 노하우와 기술의 뛰어난 숙달에 기초해 힘든 조정과 조화를 필요로 한다.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