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EL NEWS

credits
credits

© John Phillips

kristen-stewart-chanel-in-cannes-day-11

© John Phillips

크리스틴 스튜어트(KRISTEN STEWART)
칸 영화제 속 샤넬, 열째 날

영화 '나이프 + 하트 (Knife + Heart)' 프리미어.
지난 밤,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이자 심사위원 멤버인 크리스틴 스튜어트(Kristen Stewart)가 샤넬 의상을 착용하고 얀 곤잘레스(Yann Gonzalez) 감독의 영화 '나이프 + 하트 (Knife + Heart) 프리미어 행사에 도착했다.

#CHANELinCannes

3-55-chanel-in-cannes-podcast-with-kristen-stewart

3. 55 칸 영화제 속 샤넬 —
팟캐스트 - 크리스틴 스튜어트(KRISTEN STEWART)

최신 3.55 팟캐스트에서는 안나 무글라리스(Anna Mouglalis)와 샤넬 하우스 앰배서더이자 올해 칸 영화제 심사위원 멤버인 크리스틴 스튜어트(Kristen Stewart)가 이야기를 나눴다. 그들은 영화계 내 여성의 지위와 능력에 대해 논의했다.

팟캐스트는 apple.podcast.com/chanel에서 들을 수 있다.

#CHANELinCannes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