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로우 스미스(Willow Smith)와
도쿄에서 함께 한 샤넬의 가브리엘 백

윌로우 스미스가 크리스틴 스튜어트(Kristen Stewart), 카라 델레바인(Cara Delevingne), 캐롤라인 드 매그레(Caroline de Maigret), 퍼렐 윌리엄스(Pharrell Williams)의 바통을 이어받아 샤넬의 가브리엘 백의 모델로 나서며 최첨단 기술과 뿌리 깊은 전통이 조화를 잘 이루는 도쿄 거리를 거닐었다.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