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el-s-paris

Friday, December 2, 2016

파리 속 샤넬

포부르 생토노레 가 29번지
가브리엘 샤넬이 파리 리츠(Ritz) 호텔로 거처를 옮기기 전에 잠시 살았던 아파트. 이곳은 샤넬이 1932년에 자신의 첫 다이아몬드 하이주얼리 컬렉션인 ‘비주 드 디아망(Bijoux de diamants)’의 전시회를 연 곳이기도 하다.

루아이알 가(rue Royale) 25번지
샤넬 부티크가 루아얄 가와 부아시 당글레 가 사잇길에 자리잡고 있다.

깡봉 가(rue Cambon) 31번지
오뜨 꾸뛰르 하우스와 가브리엘 샤넬의 아파트, 디자인 스튜디오가 자리잡고 있다.

깡봉 가 21번지
1910년 샤넬이 자신의 첫 번째 부티크를 오픈한 곳으로, 처음에는 모자만 판매했다.

방돔 광장(place Vendome) 18번지
1997년 하이주얼리 부티크를 오픈한 곳이다.

방돔 광장 15번지
1898년 세자르 리츠(Cesar Ritz)가 개관한 파리 리츠 호텔에서 1937년부터 1971년까지 가브리엘 샤넬이 머물렀다.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