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nne Combaz
00/25
the-guests

© Anne Combaz

오직 프론트 로우 만을(FRONT ROW ONLY)

“모든 사람들은 프론트 로우에 앉길 바랍니다. 그래서 이번 시즌에는 모두를 위해 프론트 로우 만으로 쇼를 선보였습니다.” - 칼 라거펠트
2016/17 가을/겨울 레디-투-웨어 쇼에 참석한 셀레브리티들.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